제품정보

50%
50%
20대 이하
30대
40대
50대 이상

유기케일녹즙

국내산 유기농 케일 100%

2,400 (130ml)

단일제품

4주 예상 주문 금액
0
  • 제품 수량 및 음용요일은 주문서에서 수정 가능합니다.
  • 음용대금은 매월 말 음용수량만큼 청구됩니다.
  • 제품이미지는 제품의 종류에 따라 제공되는 이미지로 실제 제품과 상이할 수 있습니다.
  • 풀무원녹즙에서 제공하는 모든 이미지 및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거 보호받는 자산으로 무단 복제, 배포, 도용 시 법적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.



국내산 유기농 케일 100%

유기케일녹즙

 

케일은 쌈을 싸 먹거나 샐러드로 드시는 분들이 많지만 가장 간편하고 즐길 수 있는 방법은 역시 녹즙입니다.

케일은 명일엽과 함께 녹즙의 대표 원료로 손꼽히는데요, 유기농으로 재배하여 그 영양을 고스란히 담았습니다.

이제 매일 아침 고객님의 몸에 유기 케일 100%를 채워보세요!






국내산 유기농 케일 100% 함유

풀무원과 100% 전량 계약재배로 유기 농가에서 정성스레 키운 국내산 유기농 케일은 잔류농약, 오염 물질 등을 정기적으로 검사/분석하고 있어 안심하고 드실 수 있습니다. 또 칼슘 151mg 함유(병당)를 보증해 드립니다.


농림축산식품부 인증 유기가공식품

유기케일녹즙은 유기적인 방법으로 생산된 농산물을 재료로 하여 제조·가공·유통되는 유기가공식품으로 농림축산식품부가 인증한 제품입니다. 


100% 비가열 생즙

100% 비가열 생즙만을 담아 녹즙 본연의 맛은 물론 채소가 가진 영양소를 그대로 섭취할 수 있습니다. 


제품 구성


제품 정보 및 주의사항

풀무원녹즙일까?

  • 100% 순수 착즙

    100% 비가열 생즙 원액으로 가장 자연에
    가까운 건강 기능 음료입니다.

  • 안전하고 엄격한 관리

    전국의 유기 재배 농가와 계약을 맺고 정기적인 검사를
    통해 원료 산지부터 엄격하게 관리하고 있습니다. 

  • 국내 최대 생산 시설

    HACCP, ISO 14001 인증된 국내 최대 생산시설에서
    최신 설비와 기술로 만들어집니다.

FAQ

Check Point

상품정보제공고시

제품명 유기케일녹즙
식품의 유형 과채주스(비가열)
생산자 및 소재지(수입품의 경우 생산자, 수입자 및 제조국) (주)풀무원녹즙| 충북 증평군 도안면 원명로 35
제조연월일/유통기한 또는 품질유지기한 유통기한 윗면 표시일까지 / 수령일 기준, 2일 이내 생산된 제품이 배달됩니다. / 유통기한 3일
포장단위별 내용물의 용량(중량),수량 130ml
원재료명 및 함량(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볍률에 따른 원산지 표시 포함) 유기케일즙 100% (케일 : 국산)
영양성분(식품등의표시·광고에관한법률에 따른 영양성분 표시대상 식품에 한함) 상세참조
기능정보 -
섭취량, 섭취방법, 섭취시 주의사항 0~5℃이하 냉장보관/ 바로 드시거나 반드시 냉장보관 하시기 바랍니다. ※ 섭취 주의사항 - 음용 후 개인에 따라 이상 반응이 나타날 수 있으며 이상 반응 동반자 / 질환이 있는 분 / 알레르기 체질 / 임산부 / 노약자는 본사 고객 상담실에 상의 후 음용 요망. - 본 제품은 반드시 냉장보관(0~5℃)을 해야 하며, 상온 방치 시 제품 변질에 의해 용기 내 압력으로 터질 수 있습니다. - 본 제품은 대두, 밀, 복숭아, 알류, 우유, 토마토를 사용한 제품과 같은 시설에서 제조하고 있습니다.
질병의 예방 및 치료를 위한 의약품이 아니라는 내용의 표현 -
유전자변형건강기능식품에 해당하는 경우의 표시 -
유전자변형식품에 해당하는 경우의 표시 해당 없음
소비자안전을 위한 주의사항 상세 참조
수입식품에 해당하는 경우 "수입식품안전관리특별법에 따른 수입신고를 필함" 문구 해당 없음
소비자상담 전화번호 080-800-0393
이메일 무단수집 거부

풀무원녹즙 홈페이지 회원들에게 무차별적으로 보내지는 타사의 메일을 차단하기 위해,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 처벌 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


게시일 : 2008년 2월 20일